기사제목 한기총 신천지대책위 25일 세미나 개최키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한기총 신천지대책위 25일 세미나 개최키로

전문위원 등 조직 완비…전국교회 요청 받아 강의 진행
기사입력 2018.05.09 14:4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0.jpg
 


한국기독교총연합회 신천지대책위원회(위원장 홍계환 목사)가 지난 9일 한기총 세미나실에서 제29-1차 회의를 열고 오는 25일 오후1시 한국기독교연합회관 중강당에서 신천지대책세미나를 개최키로 했다. 순서와 여타 사항에 대해서는 위원장에게 위임해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홍계환 목사는 민감한 부분을 먼저 다루기보다는 한국교회가 모르고 있는 부분에 대해 다룰 예정이라며 “2차 세미나부터는 세부적인 부분으로 들어갈 방침이라고 방향을 밝혔다.


전문위원 이순필 목사는 지금 신천지의 성경 교리가 바뀌고 있는데 그들이 움직이는 방식을 너무 모르고 있다는 것이 문제다. 내 교회에서 성도 하나 빼가는 것만 걱정했지 전체적인 대책에는 속수무책이었다특히 젊은 아이들이 신천지에 빠지면 부모형제도 없이 인성이 심각해진다. 비유풀이를 성경으로 깨야 한다고 말했다.


한 위원은 교단들이 신천지에 대한 비판은 많이 하면서도 신천지측의 대응이 두려워 대처에 소극적이다라고 지적하고 한기총 신천지대책위원회는 이를 두려워하지 않고 대책에 적극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한편 기타안건으로는 신천지가 제안한 성경 시험의 건이 다뤄졌다.


신천지는 지난 4일자로 한기총 엄기호 대표회장 앞으로 공문을 보내 성경에 근거해 정통과 이단을 가리기 위해 한기총에게 성경 시험을 제안하는 바이다. 시험 문제는 신약 성경 중 예언서를 중심으로 100가지 문제로 하며, 응시자는 누구라도 관계 없다고 요청했다.


이에 전문위원 진술현 목사는 시험을 치자는 것은 자기들이 말하는 교리로 엉터리로 하자는 거다. 오히려 신천지가 지금까지 주장한 것에 대해 우리가 지적하면 그것에 대해 답을 하라고 해야 한다. 누가 어떻게 문제 출제를 할 것이며, 정답을 정할 것인가라고 문제를 제기했다.


홍계환 목사는 이 작전에 말려들 필요는 없다면서 대응을 하지 않는 쪽으로 의견을 모았다.


또한 위원회는 전국교회를 대상으로 신천지 세미나를 개최해 나가기로 하고 요청하는 교회들을 찾아가 신천지에 대해 알리고 대책을 공유하는 활동을 활발히 전개키로 했다.


한편 위원회 조직은 위원장 홍계환 목사 부위원장 이강덕 목사 서기에는 이광원 목사 외 양승오 박명희 박진섭 정경철 임은혜 목사 등 8명으로 구성됐다. 전문위원은 심우영 이순필 박명희 진술현 이주미 목사가 위촉됐다.


회의에 앞서 드려진 예배에서 설교말씀을 전한 홍계환 목사는 잠언 169절을 나누며 하나님의 뜻과 섭리를 바라보자고 권면했다. 홍 목사는 하나님은 반드시 좋은 결과를 주실 줄 믿고 하나 되어 한국교회를 위한 사명에 임하자고 말했다.

<저작권자ⓒ크리스챤연합신문-컵뉴스 & cup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크리스챤연합신문-컵뉴스(http://cupnews.kr) 10388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대산로 103 (주엽동) 크리스챤연합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 101-04-75817  |  설립일 : 1998년 3월 13일  |  발행인 : 지미숙
  • 대표전화 : 031) 925-3022, 914-3033  [오전 9시 ~ 오후 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copyright(c) 컵뉴스 all rights reserved.  |  cupress@daum.net
크리스챤연합신문-컵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