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새에덴교회 30주년 30여가지 섬김과 나눔, 쌀과 김장김치로 시작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새에덴교회 30주년 30여가지 섬김과 나눔, 쌀과 김장김치로 시작

경기도시각장애인과 용인시 취약계층에 전달식 가져
기사입력 2018.11.09 12:54
댓글 2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00.jpg

 

설립 30주년을 맞은 새에덴교회(소강석 목사)받은 은혜, 섬김과 나눔으로를 주제로 30여 가지 섬김과 사랑나눔을 실천한다고 밝힌 가운데, 지난 9일에는 시각장애인들에게 사랑의 쌀, 취약계층에게 김장 나누기 행사를 개최했다.

 

새에덴교회 1층 예수제자 동상과 주차장 일대에서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경기도시각장애인연합회 김진식 회장과 구리시시각장애인연합회 손남숙 지회장, 오산시시각장애인연합회 정성영 지회장, 백군기 용인시장 등이 참석해 쌀과 김장김치를 전달받고 새에덴교회에 감사인사를 전했다.

 

이날 새에덴교회는 경기도시각장애인들에게 용인쌀 10kg 5000, 백군기 용인시장과 취약계층에 김장김치 1만 포기 2000상자를 전달했다.

 

특히 용인 새빛요한의집과 포천 소망원, 가나안의 집, 고양 소망복지원에 각 400포의 쌀이 전달됐고, 경기도시각장애인연합회 31개 시군 지회에 3700포가 전해졌다.

 

김장김치는 용인시가 취약계층 3000가구를 선정해 배분할 예정이다.

 

0.jpg

 

전달식은 소강석 목사와 김진식 회장의 인사말에 이어 백군기 용인시장이 격려사를 전했고, 쌀과 김장김치가 전달됐다. 이어 손남숙 지회장과 정성영 지회장의 감사인사, 기념촬영의 순서로 진행됐다.

 

소강석 목사는 신학교 시절 집에서 쫓겨나 120원짜리 식권이 없어서 눈물을 훔치던 기억이 떠오른다. 아내가 임신했을 때도 쌀이 없어 힘든 나날을 살았다고 회상하면서 새에덴교회가 하나님 은혜로 성장해 소외계층을 섬겨올 수 있었던 것에 감사드린다. 앞으로 하나님께 기쁨만이 아니라 시대가 교회에 무엇을 요구하는가에 민감하게 반응하면서 빛과 소금 되는 교회가 되겠다고 말했다.

 

김진식 회장은 새에덴교회의 30주년을 축하드린다. 섬김과 나눔 행사가 새에덴교회에서 시작해 한국교회가 사회적 약자 모두에게 베푸는 교회가 됐으면 좋겠다면서 올해에는 50톤의 쌀을 기부받아 5000 가정에 전달할 계획이다. 경기도시각장애인들이 따뜻한 가을을 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인사했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오늘 전달해주신 쌀에 김장김치를 얹어 먹으면 최고일 거라는 생각이 든다. 쌀과 김치를 전달받는 분들이 얼마나 행복하실까 그려보게 된다나눔은 뺄셈이 아니라 덧셈이라고 생각한다. 언젠가 곱셈으로 나타날 줄 믿는다. 오늘 섬김을 받는 모든 분들이 따뜻하고 행복한 겨울 되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이날 전달식 행사를 마친 뒤에는 소강석 목사와 사모, 백군기 용인시장이 주차장으로 이동하여 직접 김장김치 담그기에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김장은 새에덴교회 성도 100여명이 함께했다.

 

000.jpg

 

새에덴교회는 이날 행사를 시작으로 복지시설, 결손가정, 중증환자, 신학교, 미자립교회, 교계 기관 지원 등 30여 가지 사랑나눔 섬김사역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11일 주일 저녁에는 교계와 단체 지도자들, 성도 등 5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설립 30주년 감사예배와 사랑나눔 전달식을 가진다.

 

경기도시각장애인복지관은 ()경기도시각장애인연합회가 경기도로부터 위탁받아 20135월부터 운영해오고 있으며, 시각장애인의 사회참여를 다양한 방법으로 지원하여 연이용자가 86129명에 이르며 일일 356명이 이용하고 있다.

<저작권자ⓒ크리스챤연합신문-컵뉴스 & cup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댓글20
  •  
  • dozrr
    • 대단하군요~ 기사보는데 마음이훈훈해 지네요
      감동적입니다
    • 6 0
  •  
  • messi
    • 우와~ 짱!!!
    • 4 0
  •  
  • Sunny
    • 사랑과 섬김의 예수사랑을 실천하는 새에덴 교회네요.
      설립 30주년 축하드립니다.
    • 5 0
  •  
  • 이쁜이
    • 새에덴교회 풍성한 나눔소식 훈훈합니다
      온세상이 따듯해지는것 같아요
      수고하신 모든분들을 축복합니다
    • 5 0
  •  
  • B.M족장
    • 시각장애인과 취약계층의 섬김과 나눔행사를 한다니 정말 감동이네요 오늘 바람이 불어 추운날씨에 훈훈한 소식입니다 새에덴교회가 교회다운 교회네요
    • 5 0
  •  
  • youkaeyoung
    • 콘크리트 회색 바닥의 훈훈한 배추의 푸르름이 차고 넘치는 따뜻한 기사네요~~^^
      크리스마스의 천사들의 모습~~!!
    • 6 0
  •  
  • youkaeyoung
    •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섬김과 나눔의 사역이 하늘에서 해 같이 빛나시길~~~
    • 5 0
  •  
  • 찬미
    • 새에덴교회 대단하네요~ 30주년 축하드립니다~
    • 5 0
  •  
  • nanaomida
    • 겨울준비 쌀과 김치! 해를 거듭할수록 독해지는 겨울따라 온정도 퍽퍽해지는 때 새에덴교회처럼 나눔이 널리 확장되면 좋겠어요. 모든 분들 겨울 잘 나시길요!  ^^V
    • 6 0
  •  
  • 삼형제짱
    • 함께 나누고 봉사하는 모습이 정말 훈훈하네요 ~
    • 6 0
  •  
  • 행복한꿈쟁이
    • 쌀과 김치가 흔한 이 세상에 그나마도 없어 속상한 이들도 있겠죠. 어렵게 사는 이들을 돌아 보아주는 뜻깊은 행사에 지지를 보냅니다. 뻑적지근 하게 자축행사하는 것보다 훨씬 더 보기 아름답네요.
    • 6 0
  •  
  • chastepure
    • "받은 은혜 섬김과 나눔으로"  가슴따뜻해지는
      좋은 일 하셨네요.  추워지는 가을  좋은 교회에
      박수를 보냅니다.
    • 6 0
  •  
  • 별밤
    • 마음이 따뜻해지네요~
      김장 담그시느라 힘드셨겠지만, 너무 보람있는일 하셨네요~~
    • 5 0
  •  
  • 토마토
    • 예수님의 사랑을 실천으로 옮기시는 새에덴 교회네요~~  주님의 은혜를  사랑의  결정체로 만들어 가는 모습 감동입니다~~^^
    • 5 0
  •  
  • gold
    • 새에덴교회 대단합니다.
      마음 따뜻해지는 좋은 소식이네요.
    • 5 1
  •  
  • 이뿌니
    • 처음부터 큰 교회가 아니였구나..어려웠을때를 잊지않는다는게...감동이다.
    • 5 0
  •  
  • 예수사랑
    • 와우~대단하네요~~
    • 3 0
  •  
  • Moonlight
    • 작은개척 교회가 오늘날 이렇게 한국교회로써 선한 영향력을 나타내시는데 선봉자로 쓰임 받고 네요!
      이건 하나님이 함께 하고 계시단 증거네요!
      앞으로도 그런 교회와 선한목자와 성도분들로 빛을 주셔요!
    • 1 0
  •  
  • chuchu
    • 저 김치 먹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기분이 좋아지는 기사입니다.
      이런 따뜻한 행사가 많아지길 바랍니다.
    • 1 0
  •  
  • 주은
    • 새에덴교회가 30주년을 맞아 뜻깊은 행사를 하네요~ 축하합니다^^
    • 0 0
 
 
 
 
 
  • 크리스챤연합신문-컵뉴스(http://cupnews.kr) 10388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대산로 103 (주엽동) 크리스챤연합신문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경기 아51612  |  등록일자 : 2005.12.06  |  발행/편집인 : 지미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선  
  • 대표전화 : 031) 925-3022, 914-3033  [오전 9시 ~ 오후 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copyright(c) 컵뉴스 all rights reserved.  |  cupress@daum.net
크리스챤연합신문-컵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