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한국교회건강연구원 평신도와 목회자 위한 세미나 마련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한국교회건강연구원 평신도와 목회자 위한 세미나 마련

이효상 원장 “건강한 공동체로서의 동력을 확인하라”
기사입력 2018.12.03 08:3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0.jpg

 

건강한 교회문화를 만들고, 건강한 성장을 돕는 실용목회 전문기관인 한국교회건강연구원(원장 이효상 목사)2019년 새해 목회를 준비하며 평신도 청지기 훈련다음세대를 위한 목회자세미나를 개최한다.

 

먼저 118일 한국기독교연합회관에서 열리는 청지기·임원·제직훈련 세미나는 직분자나 임원들을 임명하고 새해를 맞이하며 첫 단추를 꿰는 사역으로 성전의 기둥같은 청지기를 주제로 열린다.

 

강사는 제직훈련의 전문가 이효상 원장, 건강한 교회로 주목받는 예수인교회 민찬기 목사, 윤리학자에서 목회자로 전환한 백석대학교회 이장형 목사, 한국교회 개혁운동의 아이콘으로 교회분립에 나선 거룩한빛 운정교회 정성진 목사 등이 나선다.

 

이효상 원장은 교인은 많으나 신자는 적고, 신자는 있으나 일꾼은 없다는 뼈아픈 말이 있다. 갈등과 분열 속에 목회자와 교인들이 서로 소통하는 공동체 문화를 갖는 것이 건강한 교회의 기본이라면서 교회가 건강한 미래로 나가기 위해서는 교회의 문화, 교회의 비전이 통해야 한다. 목회자의 비전과 사고가 온전히 소통이 돼야 한다고 관심을 촉구했다.

 

목회자를 위한 다음세대를 향한 도전, 열린목회 2019’ 세미나는 121일 마련됐다.

 

이효상 원장이 ‘2019 목회에서 강조할 핵심사역 실제, 홍대거리문화를 예수문화로 만드는 수상한 거리축제를 열며 새로운 플랫폼으로서 젊은이들과 호흡하는 백종범 목사가 공연콘텐츠에 담은 복음, 12년 동안 다섯 번의 성전을 건축하며 차세대 부흥목회자로 주목받고 있는 울산 온양순복음교회 안호성 목사가 생존 가능한 교회로 가는 전략’, 개척 때부터 설교아카데미를 열고 들리는 설교, 다양한 설교를 통한 교회 부흥을 일으킨 청주 금천교회 김진홍 목사가 말씀목회의 능력과 말씀준비의 실제, 다음세대 배가부흥의 목회자로 분당 남서울교회에서 현장사역을 해온 키즈처치 리바이벌의 박연훈 대표가 다음세대 부흥전략등을 발표하게 된다.

 

이효상 원장은 담임목사만이 아니라 부교역자와 다음세대 담당 목회자는 필수코스로 들어야 할 다음세대사역의 진수라고 추천했다.

 

이어 금번 세미나를 통해 각 교회마다 건강한 공동체로의 동력을 재확인하고, ‘제자를 삼으라는 주님의 명령을 따라 다음세대와 함께 다시금 잃어버린 교회의 영광을 회복할 기회가 될 수 있기를 간절히 소망한다고 밝혔다.

 

참가신청은 홈페이지(www.ucbs.co.kr)를 통해 가능하며, 입금후 핸드폰(010-3171-6094)으로 참가행사명과 교회명, 담임목사명, 참가인원 및 명단, 입금자명 등 메시지를 전송하면 확인 후 등록이 완료된다.

<저작권자ⓒ크리스챤연합신문-컵뉴스 & cup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크리스챤연합신문-컵뉴스(http://cupnews.kr) 10388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대산로 103 (주엽동) 크리스챤연합신문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경기 아51612  |  등록일자 : 2005.12.06  |  발행/편집인 : 지미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선  
  • 대표전화 : 031) 925-3022, 914-3033  [오전 9시 ~ 오후 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copyright(c) 컵뉴스 all rights reserved.  |  cupress@daum.net
크리스챤연합신문-컵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