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크리스챤 부모됨이란?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크리스챤 부모됨이란?

기사입력 2020.09.17 17:3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송미경 교장.jpg

송미경 목사(새이레교회)

[프로필]

▣ 새이레기독학교 교장

 

 

 

 

늘 빠른 세월과 시간 속에 우리들의 부모됨의 부족함을 자녀들의 성장 가운데 느껴가고 있다. 우리들은 세상의 그 어떤 부모들과 다른, 성경에 기초한, 성경에 근거한, 온전한 지혜의 코칭을 이루어 나아가야 한다. 그러나, 일관성 없는 양육태도와 자녀를 향한 다스림으로 안타깝게도 크리스챤 부모됨의 자리의 위기를 맞이하고 있다. 부모는 자녀들에게 여호와를 경외하고 훈육하지 않는 이유로 하나님께서 어떻게 징계하셨는지를 기억해야 한다. ‘엘리의 아들들은 불량자라, 여호와를 알지 못하더라 (삼상2:12)’아이가 가장 처음 만나는 선생이자 평생 가장 중요한 스승은 바로 부모이다. 부모는 건강한 가정을 통하여 자녀들에게 하나님께서 첫 번째로 허락하신 가정 공동체의 아름다운 환경과 기쁨을 누리게 하여야 할의무가 있다. 건강한 가정은 다섯 가지의 비결이 있다.

 

첫째는 감사이다. 가족 구성원 서로에 대한 감사! 부모는 자녀들에게 감사, 남편은 아내에게, 아내는 남편에게 상황에 맞게 구체적으로 감사하는 것이 건강한 가정의 첫 번째 비결이다. 둘째, 헌신이다. 헌신은 자기의 시간과 에너지와 모든 것을 다 허용하는 것이다. 세상에서 가장 중요한 것이 가정이고 그 가정이 어떤 것보다 우선되어야 하기 때문에 이것을 위하여 시간과 에너지와 모든 것을 다 투자하는 것이다. 셋째, 대화이다. ‘우리 가족은 서로를 위한 축복과 사랑의 대화가 늘 자리합니다.’ 라는 고백이 건강한 가정의 기반이 되어 주는 것이다. 대화는 함께 하는 동안 마음과 마음이 통해야 한다. 마음과 마음이 통하지 않으면서 함께 있는 것은 정말 힘든 일이다. 가족은 함께하면서 서로 감사하고 축복하는 마음들이 있을 때 어떠한 위기를 맞이하더라도 감당할 만한 힘을 가질 수 있다.

 

위기의 우선 순위는 감사가 사라질 때이다. 잘한 것은 으레 잘한 것이고 잘못된 점만 보는관점으로 꼬집기 시작하므로 그 상황이 또 위기가 되어질 수 있다. 넷째, 시간을 함께 보내는 것이다. 아무리 바쁘더라도 가족이 함께 일하고 함께 누리고 함께 예배드리고 꼭 함께하는 식사시간을 갖는 것이 건강한 가정을 위한 네 번째 비결이다. 다섯째, 가정 예배 및 가족 구성원들의 건전한 신앙생활이 그 비결이다. 매일매일 성경의 그 가르침을 삶으로 실천하고 서로 확인하는 그 생활이 중요하다. 정직한 삶의 중요성, 인내, 온유, 거룩할 것, , 사람의 도리에 관한 신앙의 가르침을 삶 가운데에서 서로 확인시켜주는 그런 가정이 건강한 가정이 될 수밖에 없다.

 

 

이런 가정의 초석 위에 하나님께서 허락하신 기업의 자녀들이 세워질 수 있다. 감사하자! 헌신하자! 사랑하자! 부모가 자녀들을 위하여 늘 애쓰고 힘써야 할 부분이며 본이 되어져야 할 모습이다. 하나의 작품을 완성시키기 위하여 한도예가의 손에 진흙 한 덩이가 주어진다. 그 진흙 한 덩이를 작품으로 완성시키는 능력은 도예가의 손에 있다. 우리에게 맡겨진 자녀를훌륭한 인격으로 성장시키는 능력 또한 부모에게 있다. 우리의 자녀들을 노엽게 하지 말며 오직 주의 교양과 훈계로 양육하여 참된 크리스천 부모됨의 기쁨과 감사를 누리는 자리를 우리는 꼭 지켜가야한다.

<저작권자ⓒ크리스챤연합신문-컵뉴스 & cup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크리스챤연합신문-컵뉴스(http://cupnews.kr) 10388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대산로 103 (주엽동) 크리스챤연합신문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경기 아51612  |  등록일자 : 2005.12.06  |  발행/편집인 : 지미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선  
  • 대표전화 : 031) 925-3022, 914-3033  [오전 9시 ~ 오후 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copyright(c) 컵뉴스 all rights reserved.  |  cupress@daum.net   |  ISSN 2636-0756
크리스챤연합신문-컵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