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노나이트 요더를 통해 한국교회를 반추한다

기독교반성폭력센터 ‘야수의 송곳니를 뽑다’ 북콘서트 열어
기사입력 2018.03.12 09:0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기독교반성폭력센터가 오는 22일 오후7100주년기념교회 사회봉사관에서 요더 성폭력, 우리에게 무엇을 남겼을까를 주제로 북콘서트를 개최한다.


메노나이트 교단의 평화 신학자로 알려진 존 하워드 요더는 1970년대 신학교 안팎으로 만난 여성들에게 공동체 내 성적 친밀감의 범위가 어디까지인가를 실험했다.


이 과정에서 많은 여성들이 성폭력을 경험했다는 폭로가 이어졌고, 위원회가 구성되어 조사했지만 생존자들에게 사과나 보상은 이뤄지지 않았고 오히려 이들을 무력화하는데 앞장서기도 했다. 결국 요더는 사건을 부인한 채 사망했다.


이러한 요더의 성폭력 사건을 정리한 책 야수의 송곳니를 뽑다’(대장간)의 출간에 맞춰 기독교반성폭력센터는 북콘서트를 열고 현재의 한국교회를 반추하기 위한 자리를 마련했다.


이날 북콘서트는 정신실 작가의 사회로 김복기 목사(메노나이트 선교사)와 백소영 교수(이화여대)가 패널로 참여하며 교회 성폭력에 관심있는 모든 기독교인이 참가 가능하다.


주최측은 평화와 정의를 중요하게 생각하는 메노나이트가 요더의 성폭력 사건을 어떻게 침묵해 왔고, 피해자를 무력화하는데 어떻게 앞장섰는지 등 미흡하게 대처한 공동체의 뼈아픈 사실을 다뤘다요더 당시와 별반 다르지 않은 한국교회들이 봇물처럼 터지는 교회 성폭력을 어떻게 다뤄왔고 이제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지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고자 한다고 밝혔다.


한편 기독교반성폭력센터는 개신교 안에서 피해자 상담 지원 및 이슈 파이팅 등 반성폭력 운동을 진행하고, 교계 내 성 평등한 문화를 만들기 위해 오는 7월 개소 예정인 기독 시민단체다.


0.jpg
 

<저작권자ⓒ크리스챤연합신문-컵뉴스 & cup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크리스챤연합신문-컵뉴스(http://cupnews.kr) 10388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대산로 103 (주엽동) 크리스챤연합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 101-04-75817  |  설립일 : 1998년 3월 13일  |  발행인 : 지미숙
  • 대표전화 : 031) 925-3022, 914-3033  [오전 9시 ~ 오후 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copyright(c) 컵뉴스 all rights reserved.  |  cupress@daum.net
크리스챤연합신문-컵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