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한국교회언론회, 경남학생인권조례에 ‘인권악성조례’ 우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한국교회언론회, 경남학생인권조례에 ‘인권악성조례’ 우려

경남지역 여론조사 결과 찬성 25.2%, 반대 52.5% 달해
기사입력 2018.12.03 08:1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한국교회언론회(대표 유만석 목사)1130일 논평을 발표하고 경남도 학생인권조례 강제로 제정해서는 안 된다학생들의 인격과 인성과 학습권 보장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언론회는 “1993년 비엔나 세계인권회의에서 규정된 인권의 성격은 모든 사람을 위한 보편적이며, 불가분하여 상호의존적이며, 상호 연관적인 것이 되어야 한다고 규정하였다. 그런데 현재 일부 각 광역자치단체에서 만들어진, 학생인권조례들도 그렇지만, 이번에 경남도가 만들려는 경남학생인권조례 역시 지나치게 학생들 입장(?)만 강조한 것이어서, ‘인권의 범위를 넘어, ‘인권악성조례가 될 가능성이 높다고 우려를 전했다.

 

특히 301항에 보면, ‘성 소수자의 권리를 보장하도록하고 있다. 결국은 동성애자를 일선 학교에 끌어들이고, 그들을 보호하려는 목적이 엿보인다고 꼬집었다.

 

언론회는 동성애를 주장하는 사람들은, 동성애를 선천적이라고 했었다. 그러나 최근에 과학전문 매체인 사이언스 매거진에 의하면, 동성애 유전자가 따로 있는 것이 아니고, 유전자 변이가 동성애와 관련이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이는 미국과 영국의 유전자 연구기관과 검사업체가 47만 명의 유전자 자료를 분석한 것으로, 지금까지 동성애 관련 연구에서 최대 규모라면서 이런 연구결과가 나왔는데도 일선 교육청이 학생인권조례에, 선천적이지도 않고 보호받아야 할 인권도 아닌 동성애 항목을 포함하는 것은 결국 동성애를 학교 안에서 보호하고 신장시키자는 이상한 조례가 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171항에서는 학교는 학생의 성인권 교육을 정기적으로 실시하여야 하며, 교육과정에 성평등의 가치를 적용하여야 한다라고 되어 있고, 2항에서는 교직원은 성폭력 피해나 성관계 경험이 있는 학생에 대하여 편견을 가져서는 아니 된다라고 정하고 있다면서 여기서 말하는 성평등이나 성인권은 남녀를 가리키는 양성을 말하는 것이 아니다. 결국은 학원을 프리섹스와 동성애 교육장으로 만들겠다는 것인가라고 문제 제기했다.

 

더욱 심각한 것은 경남학생인권조례가 강제성을 띠고 있다는 점이다. 언론회는 50보칙에 보면, ‘학교는 이 조례에 맞도록 학칙과 여러 규정을 제/개정하여야 한다라고 규정하고, ‘부칙에 보면, ‘학교의 장은 이 조례에서 정한 사항을 실현하기 위하여 학칙과 여러 규정을 이 조례의 시행일로부터 3개월 안에 제정 또는 개정하여야 한다라고 강제성을 띄고 있다면서 주민 대다수가 원하지도 않는 것을 강행하는 것은 독재 시대의 산물이다. 더군다나 교육을 담당한 교육청이 지역의 학부모들과 도민들의 반대에도 이를 강행한다면, 이는 다른 정치적 목적이 있지 않나 하는 의구심을 사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나아가 언론회는 우리나라에서 지금 우려가 되는 것은 학생들의 인권 못지않게, 교사들의 교권 침해와 교육 현장이 무너짐으로 학생들이 받는 학습권 침해’”라며 교육청이 학생들의 미래와 국가의 장래를 생각한다면, 주민과 교육 당국의 긴장과 갈등을 초래하는 학생인권조례를 만들려는 시도보다, 학생들이 서로 배려하는 인성과, 보편적이고 상호 의존적이며 상호 불가분성인 천부인권의 교육과 그 보호를 위하여 힘써야 한다고 촉구했다.

<저작권자ⓒ크리스챤연합신문-컵뉴스 & cup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크리스챤연합신문-컵뉴스(http://cupnews.kr) 10388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대산로 103 (주엽동) 크리스챤연합신문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경기 아51612  |  등록일자 : 2005.12.06  |  발행/편집인 : 지미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선  
  • 대표전화 : 031) 925-3022, 914-3033  [오전 9시 ~ 오후 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copyright(c) 컵뉴스 all rights reserved.  |  cupress@daum.net
크리스챤연합신문-컵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