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새로운 30년을 향한 첫 걸음, 새에덴교회 2019 신년축복대성회 성황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새로운 30년을 향한 첫 걸음, 새에덴교회 2019 신년축복대성회 성황

“나실인으로 몸부림치라. 믿음의 눈으로 최선을 다해 하나님을 섬기라”
기사입력 2019.01.03 22:47
댓글 15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0.jpg

 

새 존재로 거듭나 새 마음으로 새 축복을 사모하는 2019년을 열어가기 위한 새에덴교회(소강석 목사) 신년축복대성회가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매일 두 차례 뜨겁게 이어졌다. 2018-2019 송구영신예배의 열기를 이어간 성회 내내 은혜를 사모하는 성도들로 교회당은 가득 찼고, 하나님의 찬란한 약속과 축복을 대망했다.

 

모든 예배의 설교자로 등단한 소강석 목사는 정수리의 축복을 받으라(49:22~26) 정말 큰 일꾼이 되고 싶은가(10:38~42) 나를 통해 말씀을 성취하게 하라(1:39~48) 제단 위해 웁니다(22:1~4) 자녀를 왕으로 만들라 1, 2(14:13~15) 등 축복과 도전, 결단의 말씀을 선포했다.

 

첫 시간 정수리의 축복을 받으라제하의 말씀을 전한 소 목사는 요셉과 같은 정수리의 축복을 받으라고 선포했다.

 

히브리어 나지르를 중심으로 정수리와 나실인을 연관시킨 소 목사는 나실인은 자신이 자신의 삶을 주관하는 것도 아니고, 결정하는 것도 아니다. 온전히 그는 하나님께만 드려졌고, 하나님께만 헌신하며, 하나님께만 속해 있다. 모든 그의 주권과 판단, 그리고 삶의 목적이 하나님께만 속해 있다세상과는 전적으로 구별하여 살아가게 되고, 오로지 하나님의 영광만을 위해 거룩하게 살아간다. 이게 바로 나실인이라고 주목했다.

 

이어 신약시대에 와서는 모든 성도들이 영적 나실인이 되어야 한다. 성도들은 거룩한 무리들이라는 뜻으로, 세속으로부터 분리되고, 예수 그리스도의 피로 거룩하게 구별되어 하나님께 속한 사람들이라는 말이라며 예수님이 나실인의 삶을 사셨으니 우리 모두 나실인으로 살아가야 한다. 하나님 앞에 지명을 받았으므로 자발적으로 더 거룩한 삶을 살기 위해 노력하시기 바란다. 더 순수한 이 시대의 영적인 나실인으로 살아가기 위해 서원하고 노력하며 몸부림치는 여러분들이 다 되시기 바란다고 축복했다.

 

소 목사는 하나님은 요셉을 구별된 나실인으로 세워주셨다. 그렇게 살았더니 요셉은 형제들 가운데서도 가장 구별되고 뛰어난 축복을 받게 됐다. 이것이 정수리의 축복이라며 오늘날도 나실인처럼 깨끗하고 정결한 삶을 살며 헌신된 삶을 살면 반드시 그 분야에 왕이 되게 하시고 정수리의 축복을 받게 하신다고 도전했다.

 

첫 성회를 시작으로 오전과 오후 계속된 예배의 자리에는 성도들의 발걸음이 끊이지 않았다. 일부 성도들은 앞자리를 놓치지 않기 위해 애써 사수했고, 사모하는 마음으로 말씀을 받았다.

 

000.jpg

 

신년축복대성회 마지막날 자녀를 왕으로 만들라는 주제로 말씀을 전한 소 목사는 모든 성도들에게 갈렙이 받은 축복이 임하길 기원했다.

 

이를 위해 소 목사는 갈렙은 가나안 땅의 노른자인 헤브론을 정복해 자녀들에게 기업으로 물려줬고, 자녀 대에는 왕이 되는 축복을 누렸다. 이는 갈렙이 온전히 전심으로 순전하게 하나님을 섬겼기 때문이라고 강조했다.

 

특별히 갈렙의 섬김에 주목한 소 목사는 갈렙은 특별한 영적인 믿음의 눈이 있었다. 하나님은 그 눈에 믿음의 안경, 언약의 안경을 씌워주셨다. 하나님의 은혜의 사건들을 항상 믿음으로 보고 언약의 안경으로 봤다면서 여러분도 갈렙처럼 믿음의 눈을 가지라고 권면했다.

 

이어 믿음의 눈을 가지면 모든 사건을 믿음으로 바라보게 되고, 모든 사건을 하나님의 섭리와 하나님의 인도하심으로 결부시키게 된다. 그분을 항상 긍정적으로 생각하게 되고 항상 창조적인 마인드로 살아가게 된다비록 육신의 눈으로는 아무것도 보이지 않고 육신의 손에는 아무것도 잡히지 않고 육신의 귀에는 아무것도 들리지 않아도, 믿음의 눈으로 하나님의 약속을 바라보고 약속의 산지를 향하여 전진하자고 독려했다.

 

또한 소 목사는 갈렙에게 하나님이 주신 구별된 마음이 있었다고 지목하고 하나님의 은혜를 경험하고 하나님의 이름을 가슴 판에 새겨 놓아 흔들리지 않은 마음이 됐다. 다른 정탐꾼들과는 달리 구별된 마음, 거룩한 마음을 가졌다이 마음으로 하나님을 온전히 좇았고 하나님을 온전히 섬겼다고 했다.

 

따라서 소 목사는 우리도 이런 삶을 살아야 한다. 우리도 언제나 구별된 눈으로 하나님의 역사를 바라보고 또 그 은혜를 경험할 때마다 우리 마음 판에 하나님의 은혜를 새겨 놓아야 한다면서 온전한 마음으로 하나님을 따르라고 당부했다.

 

특히 소 목사는 여러분의 최선을 가지고 하나님을 섬기라. 절대로, 어떤 경우에도 비교의식 가지지 말라. 여러분의 상황에서 최선을 다해 하나님을 섬기라. 하나님께 희생의 씨, 눈물의 씨, 축복의 씨를 뿌리라면서 그럴 때 여러분들이 자녀들에게 헤브론이라는 기업을 물려줄 뿐만 아니라 자녀들을 왕으로 만들 수 있다. 새해에 더 하나님께 충성하라고 강권했다.

 

00.jpg

 

3일간의 신년축복대성회 개근에 성공했다는 한 성도는 새해 첫 출발을 주님께 드리고 나니 한 해 동안 담대히 살아갈 자신감과 용기가 생겼다. 특히 소강석 목사님이 매 시간 전해주신 축복과 도전의 말씀들이 활력이 되고 힘이 됐다“2019년 내 모든 정성과 헌신을 주님께 드릴 것이다. 주님께 선택받은 자녀로서 믿음의 눈으로 세상을 바라보며 나실인과 같은 삶을 살아내기 위해 몸부림칠 것이라고 말했다.

 

새에덴교회는 2018년으로 설립 30주년을 마무리하고, 2019년부터 새로운 30년을 향한 힘찬 발걸음을 내딛었다. 특히 우리는 로드십과 생명나무신앙으로 신정주의 교회와 영광의 가문을 이루고 킹덤빌더가 되어 교회세대를 이어가며, 한국교회 연합과 통일한국 시대를 준비하는 선구적 교회를 꿈꾼다는 비전을 좇아 새힘으로 달려나간다는 계획이다.

<저작권자ⓒ크리스챤연합신문-컵뉴스 & cup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댓글15
  •  
  • 주은
    • 요셉의 축복으로 시작해서 갈렙의 축복으로 마무리되는 신년축복성회의 말씀이 궁금하네요~
    • 9 0
  •  
  • 삼형제짱
    • 갈렙의 온전한 삶 ... 그것이 자녀에게 헤브론의 축복을 주는 길이였다.... 내 삶도 하나님 앞에서 온전하게 ...
    • 7 1
  •  
  • 테리우스
    • 기사만 봐도 정말 은혜롭네요 온전한 마음으로 하나님을 섬기고, 새기는 갈렙이 받은 축복의 주인공이 되고 싶네요
    • 11 0
  •  
  • messi
    • 새해에는 하나님께 다 충성해야겠다!!
    • 9 0
  •  
  • chastepure
    • 이시대에도 이렇게  담임목사님이 직접 새해 첫날부터
      이렇게 큰집회를 하는  교회가 있네요.
      "영적나실인으로 살아서 한국교회를 지켜 나가자. 새해 더 하나님께
      충성하자."  너무나 좋은  말씀 이시네요.  새에덴교회 성도님들은
      참으로  행복하시겠네요.!!
    • 8 0
  •  
  • youkaeyoung
    • 다은 마음 다른눈의  갈렙
    • 6 1
  •  
  • chuchu
    • 처음엔 기사가 좀 길다고 생각했는데, 읽어보니 신년축복성회 내용이 더 소개되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 정도네요.
      새해를 말씀으로 시작하시는 교회, 그 말씀을 사모하는 마음으로 나아가는 성도님들, 거룩한 무리라는 뜻처럼 거룩함으로 이 시대를 살아가시길 소망합니다.
      저도 말씀을 들어보고 싶네요.
    • 6 1
  •  
  • 이뿌니
    • 굉장히 도전이되고 깨닫게되네요..갈렙의 온전한 믿음 본받아 갈렙처럼 축복의모델이 될래요^^
    • 8 0
  •  
  • dozrr
    • 정말  많은 성도가 모여 은혜받는 모습이네요~
      마치 마가의 다락방 같은 느낌 이럴까요~?
      기사를 보는데 은혜가 되는데 현장에서는 더했겠네요~
      궁굼하네요~
    • 7 0
  •  
  • 뚱이사랑
    • 오직 성령의 감동에 따라 하나님께 드려진 자로 살면 요셉과 같이 정수리의 축복을 반드시 주실 줄 믿습니다.
      기사만으로도 은혜가 되네요.
    • 6 0
  •  
  • 이쁜이
    • 별다른 눈ㅡ별다른 마음
      일편단심 ㅡ 밀레 (전심을 다해, 순전한 마음으로 , 온전히)

      2019년 ㅡ모든 수치와 죄악을 강물에 굴려버리고
      메가톤 믿음으로 메가톤 축복을 받으리라
    • 2 1
  •  
  • 아셋짱
    • 아멘~정수리의 축복, 구별된 마음,믿음의 눈으로 희생,눈물,축복의 씨를 자녀를 위해 뿌리라는말씀 너무 은혜입니다~2019년도 함께 달려봅시다^^
    • 1 0
  •  
  • 아멘퀸
    • 2019년을 은혜를 사모하며 말씀잔치로 시작하니 더없이 축복입니다~~
    • 1 0
  •  
  • 네오라키
    • 어떤 말씀인지 궁금하지게 만드는 기사네요. 새에덴 축복성회 영상은 어디서 볼 수 있나요?
    • 1 0
  •  
  • 메이퀸
    • 주님을 향한 열정의 몸부림이 느껴집니다!  부디 선구자적 교회를 이루시길~~
    • 0 0
 
 
 
 
 
  • 크리스챤연합신문-컵뉴스(http://cupnews.kr) 10388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대산로 103 (주엽동) 크리스챤연합신문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경기 아51612  |  등록일자 : 2005.12.06  |  발행/편집인 : 지미숙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선  
  • 대표전화 : 031) 925-3022, 914-3033  [오전 9시 ~ 오후 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copyright(c) 컵뉴스 all rights reserved.  |  cupress@daum.net   |  ISSN 2636-0756
크리스챤연합신문-컵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